비듬이 생기는 원인

반응형
반응형

비듬이 생기는 원인은 여러가지이지만 가장 근본적인 원인은 머리를 자주 감지 않는 것, 머리를 감을 때 제대로 감지 않아 청결함이 떨어졌을 때 생기게 됩니다. 집에 며칠 방콕하면서 3 ~ 4일 머리를 감지 않게 되면 비듬이 없던 사람도 생기게 되는데요 설마 이런 경험 저만 해 본 것일까요? ㅎㅎ


비듬이 심한 사람은 검정색 옷을 입을 때 창피할 일이 생기게 되는데요 피한 이 비듬 생기는 원인은 무엇이고 비듬 제거에 좋은 민간요법에는 무엇이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한 때 비듬 제거 방법으로 베이킹소다 머리감기는 전세계적으로 열풍이었습니다. 노푸라는 말을 들어보셨나요? 머리를 감을 때 삼푸를 사용하지 않고 물로만 머리를 감자는 것인데 이것이 탈모에도 좋다고 하여 크게 소문이 났고, 베이킹소다 머리감기가 비듬 제거 방법으로 효과적이라는 말이 많았습니다.   



베지킹소다 머리감기 비듬


SNS에서 크게 유행했기 때문에 해본사람이 꽤 많았었고요 비듬 제거 방법으로 베이킹소다를 이용해본 사람들의 후기는 반반이었습니다. 머리가 건성이고 짧은 머리라면 괜찮고, 지성이면서 긴머리라면 효과는 전혀 없었지요. 건성 비듬 없애는법으로는 효과적이었다고 하니 건성이고 머리가 짧다면 일주일 정도 테스트 해보는 것도 괜찮겠습니다.



베이킹소다 머리감기 비듬은 베이킹소다로 머리를 감으면 피지가 제대로 제거되지 않아 지성피부의 경우 피지가 그대로 남아 염증이 생길 수 있으며 염증으로 인해 모발이 약해지고 탈모가 생길 수 있습니다. 지성인 사람들은 거의 맞지 않는다는 후기가 있었으므로 소문만 듣고 무작정 따라하는 행동은 옳지 않으니 차라리 비듬 제거 삼퓨를 쓰는 것이 좋습니다.



비듬이 생기는 원인


비듬은 각질입니다. 발뒤꿈치, 팔꿈치, 씻지 않을 경우 얼굴과 팔 등 여러부위에 각질이 생기는 것처럼 두피에서 표피가 떨어져 나온 각질입니다. 머리 안의 피부가 건조해져서 떨어져나온 껍데기라서 가을과 겨울에 심한데 건조한 기후일 때 더 많이 생깁니다. 건조한 겨울이 되면 우리 입술도 트는 일이 있고 발뒤꿈치 각질이 더 많이 생기는 것과 같습니다.



피지의 과다 분비, 두피 세포의 과다 증식도 비듬이 생기는 원인이며 스트레스, 다이어트도 원인이 됩니다. 날로 심각해져가는 환경오염, 대기오염이 비듬이 생기는 이유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삼푸를 하고 나서 제대로 헹구어내지 않고 잔여물이 쌓이면 이것도 비듬이 생기는 이유가 됩니다. 이제 왜 비듬이 생기는지 이해가 가졌나요?



비듬이 생기는 원인 차단


삼푸질을 제대로 해도 비듬이 생기는 원인을 차단할 수 있습니다. 머리는 아침보다 저녁에 감는 것이 좋은데 집에 돌아오면 두피에도 노폐물이 많이 쌓여있으므로 저녁에 감아야 먼지를 제거할 수 있습니다.



머리는 저녁에 감는 것이 좋다고 하였지만 저녁에 말릴 수 없다면 차라리 아침에 감는 것이 좋습니다. 비듬 제거 방법으로 머리 말리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삼푸 전 빗질을 하여 모발을 정리해주는 습관을 갖습니다. 감기 전 빗질을 하면 머리 감을 때 머리가 덜 빠져서 탈모 예방도 할 수 있고 두피의 피지선을 자극하여 혈액순환에도 좋습니다. 두피가 약하다면 날카로운 빗을 사용하지 말로 무조건 끝이 둥근 빗을 사용합니다.



머리를 말릴 때는 드라이기의 뜨거운 바람보다 차가운 바람으로 말려줍니다. 뜨거운 바람으로 말리더라도 두피에 바람이 닿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머리를 감은 후에는 끝부분에만 헤어오일이나 세럼을 발라 수분을 공급해주면 비듬이 생기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두피에는 오일 등이 닿지 않도록 합니다. 



수건으로 머리를 말릴 때 비벼서 말리면 좋지 않습니다. 수건으로 머리 전체를 감싸고 꾹꾹 눌러서 물기를 어느 정도 제거한 다음에 드라이기로 머리를 건조해줍니다. 머리를 말리는 순서는 두피부터 말리고 머리카락 끝을 말리는 것이 좋습니다.


삼푸 후 머리를 제대로 말려야 합니다. 머리를 말리지 않으면 두피의 습도가 높아져 곰팡이가 생기거나 지루성 피부염, 지루성 두피염이 생길 수 있습니다. 



비듬 제거 방법 - 건성비듬 없애는법


위에서 비듬이 생기는 원인, 그리고 올바른 삼퓨질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이번에는 비듬 제거 방법에 대해 알아봅니다. 



비듬 치료제와 비듬 전용 샴푸 사용을 먼저 시도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비듬 전용 삼퓨를 사용하면 웬만큼 효과를 볼 수 있는데 머리를 자주 감지 않는다면 비듬이 없어졌다가도 다시 생깁니다. 적어도 이틀에 한 번씩은 머리를 감아주어야 하고 두피가 간지럽다면 그 즉시 감아야 합니다.


비듬이 생기는 원인은 건조함 때문입니다. 건조한 두피는 비듬의 주요한 원인이므로 충분한 수분을 공급해주는 것이 비듬이 생기는 이유를 차단할 수 있습니다. 하루에 2리터 이상의 물을 마셔주어야 두피까지 수분이 공급된다고 알려졌는데요 비듬으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면 하루 2리터 이상의 물을 마셔주어야 합니다. 이보다 적게 먹는다면 효과를 볼 수 없습니다.




뜨거운 물로 머리는 감거나 뜨거운 바람으로 말리는 것을 삼가하도록 합니다. 미지근한 물과 미지근한 바람이 두피 건강에 가장 좋고 건조함을 막아줍니다. 선풍기나 헤어드라이기의 냉풍, 혹은 약풍을 이용하도록 합니다. 


머리속 피지비듬 제거 방법에 맞게 샴푸질을 바르게 해야 합니다. 머리를 감을 때 머리카락이 아닌 두피를 씻어내야만 비듬이 생기는 원인을 제거할 수 있습니다. 두피를 문지를 때 날카로운 손톱을 이용하지 말아야 하고 삼푸를 손가락에 묻히고 손가락의 지문이 있는 부위를 이용하여 머리를 감아줍니다.


머리를 감을 때는 두피만 씻어내는 것이 아니라 지문이 있는 손가락 부위로 두피를 2 ~ 3초씩 꾸욱 눌러주는 것이 비듬 제거 방법입니다.  두피 마사지를 해주면 두피에 혈류량이 증가해서 비듬을 예방하고 혈액순환에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